<<매일경제>> 이돈아 작가, 빛을 디자인하는 라이트 캔버스로 신작 제작
전시명: 자전적 탐美
전시기간: 2018.10.19 - 12.31
참여작가: 김근중, 김덕용, 김선두, 김선형, 이돈아, 임서령, 허동화, 허원실
이돈아 작가가 오는 19일부터 12월 31일까지 열리는 갤러리마리의 <자전적 탐 : 美>전에 참여한다.

<자전적 탐 : 美>전은 한국화를 기반으로 작업하는 작가들 중 현대적이고 자전적으로 작품세계를 펼치는 작가들(김근중, 김덕용, 김선두, 김선형, 이돈아, 임서령, 허동화, 허원실)의 작품을 조명한다. 한국화의 형식보다는 정신적인 의미를 어떻게 새롭게 해석하고, 어떠한 작가의 감각으로 한국의 미를 현대적으로 풀어냈는지 이번 전시에서 한국화의 현대미술로서의 가치와 정체성을 진단해 볼 수 있다.

이돈아 작가는 길상화를 재해석하여 현대적으로 표현하는 작가이다. 길상화에 등장하는 꽃, 나비와 기하학적 도형을 세련된 스타일로 구상하여 회화뿐 아니라 다양한 미디어 작업도 겸하고 있다. 렌티큘러, 영상, 미디어파사드 등의 디지털 미디어 작업을 시도해오던 작가는 지난 8월 갤러리 현대에서 움직이는 민화영상을 병풍에 투영한 작품을 선보인 바 있으며, 오는 19일 오픈식을 갖는 갤러리 마리의 <자전적 탐 : 美>전에서는 새로운 매체의 작품을 발표한다.....

이하생략

기사 전문 링크 - http://star.mbn.co.kr/view.php?year=2018&no=650935&refer=portal
목록보기 


HOME  /  SEARCH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검색결과수집거부
35, Gyeonghuigung-1 gil , Jongro - Gu , Seoul , Korea / TEL : +82-2-737-7600 / FAX : +82-2-725-3355
Copyright © 2016 Gallery Marie / E-mail : infogallerymarie@gmail.com
Supported by ONTO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