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hMyNews>>내 안에 스민 초월적 풍경.......박경민 개인전 '무아심경'
전시명: 무아심경
전시기간: 3월15일 - 4월 27일
한국화의 정체(identity)를 새롭게 진화시켜 한국화의 차기 담론을 이뤄낼 젊은 피인 그의 신작과 함께 유기적으로 이어지는 대표작품으로 전시되는 이번 '무아심경'은 이것에나 저것에나 귀속되지 않는 특정의 관점을 포괄할 수 있는 무한 관점으로 사물의 본질과 삶을 풀어내고 있는 박경민 작가의 작품세계를 감상할 수 있다.

그동안 선보였던 꽃 시리즈에서는 관조적 시선으로 작가 안에 스미는 것이 만개하는 꽃의 아름다움인지 아니면 다투어 나타나는 전쟁같은 처절한 몸짓인지 분별심 없이 꽃을 자신 안에 담아낸다.

박경민 작가의 작품에서는 존재에 대한 차등 없는 자유로운 몰입과 물아일체가 일어난다. 그렇기 때문에 박경민 작가의 작품 속 인물과 도시와 건물, 산수와 꽃 사이에는 어떤 원근도 나레이션도 차등 비중 없이 서로를 초월하여 화면에 열거된다.
풍경과 점경을 구별하지 않고 작가에 의해 재구성된 화면은 실재와 비실재를 넘나들며 고스란히 보는 이에게 담겨온다.

특히 그의 신작에서는 피아노, 바이올린을 연주하는 소녀와 목탄으로 표현된 도시, 그리고 꽃의 레이어가 유기적으로 나열되는데 특유의 색감과 서정적 감성이 질료와 잘 어우러지며 미감을 발생시킨다.

이하생략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ss_pg.aspx?CNTN_CD=A0002521338
목록보기 


HOME  /  SEARCH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검색결과수집거부
35, Gyeonghuigung-1 gil , Jongro - Gu , Seoul , Korea / TEL : +82-2-737-7600 / FAX : +82-2-725-3355
Copyright © 2016 Gallery Marie / E-mail : infogallerymarie@gmail.com
Supported by ONTOIN